동대문 사입기반 ‘온라인 소호몰’의 미래 전망

  동대문 시장은 한때 세계적으로도 인정받는 시장이었다. 하지만 다양한 SPA 브랜드 국내 입점, 온라인 쇼핑몰에 이은 모바일 쇼핑몰이 생겨나는 등 유통망이 다변화 됨에 따라 동대문 시장에는 위기가 찾아왔다. 2000년대부터 인터넷으로…
View Post

소(小:작을 소) 확(確:굳을 확) 행(幸:다행 행)

이 글은 2018 트렌드 코리아 (저. 김난도외) 를 참고하여 2018 소비 패턴에 대한 몇가지 사안을 발췌, 편집하여 윤문한 글입니다. 서울대의 소비트렌드분석센터가 선정한 2018년 소비트랜드 키워드중 하나인 ‘소확행’은 작지만 확실한 행복을 의미…
View Post

일기의 추억

2012년 10월 30일부터 쓴 일기장이 끝이 보이기 시작했다. 두꺼운 책 한권 분량의 일기장이라지만, 공책 하나를 6년에 걸쳐서 쓴 적은 또 처음(근데 사실 올해 안에 이 일기장을 다 쓸수 있을지도 의문이다)이다.…
View Post

나의 패션 취향 찾기 프로젝트 세 번째, 놈코어 룩

오늘 입을 옷을 고를 때나 새로 옷을 살 때, 꼭 쓸데 없는 그 놈의 ‘포인트’를 좋아하는 사람들이 좀 있다. 티셔츠를 살 때는 괴기스러운 그림이 그려진 것, 셔츠를 살 때는 칼라나…
View Post

가을맞이 가디건 사모곡

만연한 가을이다. 하늘이 높아지고 구름은 적어지고 해는 짧아진다. 가을 날씨라고 하면 아침, 밤으론 춥고 낮엔 더운 것이 정석이다. 아침에 외출할 때 춥다고 조금만 두껍게 입었다간 오후 내내 더워해야 한다. 그렇다고…
View Post

나는 그녀를 무엇으로 기억하는가

지루하고 고루한 나날들이었다. 그렇다고 마냥 무의미하지만은 않았다. 나는 나름 잘 살아왔다. 그녀를 보내고 난 후 말이다. 사랑은 참 야속하다. 그녀와의 관계가 끝나도, 당최 멈출줄을 몰랐다. 뉴턴이 발견한 운동의 제 1법칙은…
View Post

그리스 음식 문화 파헤쳐보기

유럽 남동부 발칸반도의 남단에 위치한 그리스는 131,957km2의 면적에 반도인 본토와 지중해연안의 여러 섬들로 이루어져 있다. 남서쪽에는 이오니아해, 남쪽은 지중해, 동쪽으로는 에게해로 둘러싸여 있으며 북쪽 국경을 따라서 서쪽부터 동쪽으로 알바니아 ·…
Facebook Page
View Post

공짜밥이 가지고 온 인류 최악의 비극

공짜밥이 가지고 온 인류 최악의 비극 사람들은 공짜밥을 좋아한다. 나라에서 공짜로 밥을 준다면 얼마나 좋을까 상상도 해보고, 1년 365일 식비 걱정하지 않는 엉뚱한 상상을 해보기도 한다. 복지시스템의 발달은 인간의 천부인권과…
View Post

터키의 먹거리를 말하다

두 대륙에 걸쳐 있는 그래서 유라시아라는 표현이 더욱 어울리는 곳이 바로 터키이다. 실제 터키는 위치상으로도 에게해, 지중해, 마르마라해, 흑해와 접해 있기도 하거니와 조상을 따져보면 중앙아시아의 민족이 유럽과 아랍 민족과의 접촉으로…
View Post

얼어버린 마음에 온기를, 냉동 만두

당신을 닮은 레시피, 첫 번째 얼어버린 마음에 온기를, 냉동 만두 친절한 음식, 만두 나는 유독 음식을 먹는 일에는 게으르다. 이른 시간에 기상하기, 매일의 집안일과 격주의 이불 빨래, 꾸준히 운동하기 등등…
View Post

유학 계획을 접기까지

막연하게 유학이란 게 가고 싶었다. 난 한국에서 받은 교육들에 크게 실망하고 있었다. 내가 공부를 잘 하지 못했던 것은 둘째치고, 그래서 초중고 교육은 건너뛰고 보더라도, 갖은 노력 끝에 들어갔던 한국 최고의…
View Post

이미지의 허상과 실제

“아, 손흥민 선수 공을 놓쳤어요! 저건 공이 잘못한 거죠. 우리 완벽한 손흥민 선수가 저럴 리 없어요!” 아시안 게임 축구 경기를 보다가 입 안에 머금고 있던 수박을 뿜을뻔했다. 분명, 손흥민 선수의…
View Post

오래보아야 예쁘다, 너도 그렇다

보자마자 눈에 띄도록 화려한 것도 신자마자 제 짝을 찾은 것 마냥 내 발에 꼭 맞았던 것도 만지자마자 손가락이 미끄러지듯 윤기가 반질거린 것도 발을 내딛자마자 구름 위를 걷는 것 처럼 가벼운…
View Post

마지막 춤은 나와 함께

탱고를 배우면서 각별하지 않았던 순간은 없었다. 매번의 아브라쏘가, 매번의 스텝이, 매 순간의 안아줌과 매 순간의 발걸음이 특별했다. 그러나 지난 밤 한번의 춤, 한번의 딴따는 유독 각별했다. 그녀는 우리 탱고 동호회의…
View Post

한반도의 반대쪽, 멕시코의 음식

정치경제적으로 세계를 움직이는 강대국 미국과 국경을 접하고 있는 멕시코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미국의 영향권에서 항상 독립성을 유지하고 있다. 그들의 언어나 풍속뿐 아니라 습관, 음식 등 문화 전반에 있어 독특한 자신들만의 색을…
View Post

거창해지지 말자

거창해지지 말자 내가 중학교를 졸업할 즈음, 아니 어쩌면 고등학교를 졸업할 때까지도 이 사회에 유행처럼 번졌던 질문 중 하나는 ‘너는 좌우명이 무엇이냐‘였다. 드라마, 예능에서 심심찮게 등장했고(대체 왜?) 대입 면접이나 취업 면접에서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