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대의 격변과는 별개로 일상은 여전히

작가로서의 관심사가 사회적 문제이기 때문에 어쩔 수 없이 글도 거시적인 것을 주로 쓰게 된다. 이런 경우의 문제는 내가 쓴 글이 이야기라기 보다는 하나의 웅변이 되어버린다는 것인데, 작가로서는 사실 빵점에 가까운 일이다. 웅변은…
View Post